인생찬란 유구무언 중
본문 바로가기
반응형

[인생찬란 유구무언 중]

미리 걱정하고 염려하는 시간이 얼마나 많은가

우리에겐 사랑하기보다 상처받을까
거절당할까 염려하고
깊은 사랑이 떠날 때
저릴 가슴을 먼저 걱정한다

처음 사귈 때의 설렘과 두근거림이
벽에 걸린 그림처럼 빨래처럼
그저 그런 일상의 풍경으로 바뀌어도 좋다

언젠가 뭐든 변하고 말지
그러나 싫어지지 않으면 되지
그냥 곁에 있으므로 따뜻하면 되지 않을까?

그러다가 함께 마주하는 시간이
싱그러운 나무처럼,
늘 푸르지 않아도
외롭지만 않게 넉넉하다면
그 관계는 성공한 것이 아닐까?

-신현림 ‘아! 인생찬란 유구무언’ 중-
--------------------------------------------------
>출 처 -<좋은글> 中에서-
>이미지 출처 - 무료이미지 픽사베이-
--------------------------------------------------
※ 직접 작성한 글이 아닙니다.
좋은글을 옮겨와 공유하는것이니 작가님들의 작품에도 많은 관심 부탁드려요~ ^^


반응형

밝은 워터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