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반응형

부드러운 사람



참사람,
난사람,
든 사람이라는 말이
있습니다.

참사람은
정직한 사람이고,
난사람은 능력 있는 사람,
그리고 든 사람은
학식 있는 사람을 말합니다.

그래서
예로부터 우리는
참사람,
난사람,
든 사람이 되라는
가르침을 받아왔습니다.

그런데
세상을 좀 살다 보니,
그게 아니더라고요.

참사람,
난사람,
든 사람보다 더 대단한
사람이 있는데,
바로 부드러운
사람입니다.

세상에서
정말 힘 있는 사람,
정말로 돈 많은 사람,
정말이지 경륜 높은
사람들의 공통점 하나는

이들
모두가 하나같이
부드러운 사람이라는
것입니다.

귀동냥으로
들은 법정스님의
말씀 중에 이런
이야기가 있습니다.

임종을 앞둔
스승이 마지막 가르침을
주기 위해
제자를 불렀습니다.

그러고는
제자 앞에서
입을 벌렸습니다.

"내 입 안에
뭐가 보이느냐?""
혀가 보입니다.
스승님 “

"이는 안 보이느냐? “
"이가 모두 빠진 지
오래되셨는데
무슨 이가 보이겠습니까? “

"이는
다 빠지고 혀만
남아 있는
이유를 알겠느냐? “

제자가 이번엔
바로 대답을 못하고
머뭇거렸습니다.

"이는 단단하기
때문에 다 빠져버린
것이요,
혀는 부드럽기 때문에
오래도록 남아있는
것이니라 “

부드러운 게
오래가는 법입니다.

무엇이든지
나이 먹으면
딱딱해지게 마련이고,
어린것은 부드러운
법입니다.

우리 모두
부드러운 사람이
되어보는 건 어떨까요?
그게 제대로 사는
비결입니다.

- 박경덕 (방송작가) -

>출처  -< 좋은  글>- 중에서-
>이미지 출처  -무료및 픽사베이-


반응형

'♥ 전하고 싶은 글' 카테고리의 다른 글

진실보다 아름다운 거짓  (1) 2022.09.26
사랑을 남김없이 전합시다  (0) 2022.09.25
사람 때문에 아파하지 마라!  (1) 2022.09.21
좋은 사람 하나  (0) 2022.09.21
다섯 가지 기억하기 수행법  (1) 2022.09.20

밝은 워터수